Share
Sign In
윌라, 전자책 출시 (23.11.13)
Grit Han
윌라가 전자책 서비스를 출시했습니다.

기존에는 오디오북, 웹소설, 클래스와 같이 오디오 위주의 컨텐츠만 제공하고 있었는데요. 아무래도 오디오는 한계가 있는 시장이기 때문에 이번 컨텐츠 확장은 불가피한 일이었을 것으로 보입니다. 여기서 더 나아간다면 이미지를 추가 지원하여 웹툰, 만화도 서비스할 수 있겠네요.
윌라, 전자책 홈
전자책 홈의 상단에는 ‘최근 읽은’과 ‘찜 목록’을 하나로 묶은 섹션이 있습니다. 클릭 시 각 상세페이지로 이동하며, 여기에서 카테고리별로(전자책, 오디오북 등) 작품을 분류해 볼 수 있습니다.

이 섹션의 아쉬운 점은 아래의 세 가지 정도입니다.
담긴 작품이 하나도 없는 경우에도 고정적으로 노출된다는 점
담긴 작품이 있더라도 상단에 위치할만큼 중요한 정보인지 의문이 든다는 점
‘찜 목록’이 상세페이지에서는 ‘찜 콘텐츠’로 이름이 바뀐다는 점
물론 웹소설처럼 연재 형식을 띄는 작품은 눈에 가장 잘 띄는 곳에 위치해도 문제가 없을 것입니다. 그러나 전자책은 거듭 읽는 경우가 많지 않으므로 우측 상단의 ‘마이윌라’로 이동시키고, 그 자리를 좀 더 구매 욕구를 일으킬만한 컨텐츠로 대체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윌라, ‘최근 읽은’과 ‘찜 목록’ 섹션
전자책 홈에서 작품을 클릭하면 작품홈으로 이동합니다. 이때 해당 작품이 전자책과 오디오북을 모두 지원하고 있다면 버튼을 통해 쉽게 전환할 수 있습니다. 전환이라는 다소 생소한 UX를 컬러 그라데이션으로 풀어내려 한 것이 인상 깊었습니다.
윌라, 작품홈
단, 전환이 가능한 동일 작품이더라도 검색 시 다른 작품으로 취급됩니다. 혼란을 피하기 위해 전자책, 오디오북 등의 카테고리를 검색 결과에 표기해주고 있습니다.
(왼쪽부터) 윌라, 검색 화면과 전환 불가한 작품홈
/grit-han-94
Subscribe
Other posts in '살펴보기'See all
네이버웹툰, 작가 홈 댓글 추가 (23.11.18)
이전에 네이버웹툰의 작가 홈 소식을 알려드렸는데요. 이 작가 홈에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단순 리액션만 가능했던 기존과 달리, 댓글을 추가해 좀 더 풍부한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해진 모습입니다. 처음부터 댓글을 넣지 않은 것은 비방 등의 폐해를 염려했기 때문이 아니었을까요?
Grit Han
티빙, 장르 탐색 환경 개선 (23.11.2)
티빙이 장르별 탐색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다양한 업데이트를 진행했습니다. 가장 먼저 눈에 띄는 것은 상단 메뉴입니다. ‘TV프로그램’을 ‘시리즈’로, ‘실시간’을 ‘라이브’로 편입시키고 ‘홈’을 제거함으로써 기존에 비해 카테고리별로 잘 정돈되었다는 인상을 줍니다. 추가로 배너의 크기를 줄여 가독성을 확보하고, 로고에 시그니처 컬러를 넣어 브랜드를 강조한 것도 눈에 띕니다. 메뉴 중 ‘시리즈’라는 명칭은 모든 프로그램이 TV에서 방영되지는 않으므로(OTT 전용 프로그램이 늘어나는 추세) 꼭 필요한 변화였다고 생각합니다. 또, 이는 OTT 업계 절대강자인 넷플릭스가 오랫동안 써온 명칭으로, 변화에 민감한 유저도 자연스럽게 받아들일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더불어 배너 하단에는 키즈, 분데스리가(독일 프로축구), KBO(한국 프로야구), UFC(종합격투기) 등 마니아층을 사로잡을 수 있는 스페셜관을 추가해 티빙만의 강점을 강조하려는 노력이 엿보입니다. 상단 메뉴를 통해 이동한 화면입니다. ‘라이브’는 실시간 TV프로그램이라는 특성에 걸맞게 썸네일 비율을 조정하고, 하단에 프로그레스 바를 넣어 방송이 어느 정도 진행되었는지 알려준다는 점이 좋았습니다. 반대로 파라마운트의 경우 카테고리 안에서 시리즈와 영화가 섞여 있다는 점은 아쉬웠습니다. ‘시리즈’나 ‘영화’에 메뉴 하단에 장르별(드라마, 예능 등) 서브 메뉴를 둔 것처럼 장르를 분류해 볼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다음은 순서 정렬 기능입니다. 장르별 서브 메뉴를 클릭하면 정렬 기준에 따라 다양한 프로그램을 골라 볼 수 있습니다.
Grit Han
카카오맵, 트랜드랭킹 및 탭 탐색 기능 추가 (23.10.30)
카카오맵에 트렌드 랭킹 메뉴가 추가되었습니다. 이는 서울, 제주, 부산 등 전국 지역별 맛집을 최대 100위까지 보여주는 랭킹 메뉴입니다. 왜 ‘맛집 랭킹’이 아니라 ‘트렌드 랭킹’일까 의아했는데, 차후 기능을 확대해 #탕후루나 #벚꽃길 처럼 떠오르는 키워드에 따라 랭킹을 보여줄 수 있다면 적합한 이름이 될 것 같습니다. 내 근처에 어떤 맛집이 있는지 직관적으로 알고 싶은 때는 상단 지도 아이콘을 클릭하면 됩니다. 다음으로, 트랜드랭킹과 함께 업데이트된 사항으로 탭 탐색 기능이 있습니다. 기존에는 다양한 정보들이 한 페이지에 섞여있어 탐색에 많은 시간이 소요되곤 했는데요.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장소 상세 화면에 사진, 랭킹, 후기, 리뷰 탭을 추가해 유저가 원하는 정보를 더욱 쉽고 빠르게 얻을 수 있도록 했습니다. 다만 여전히 ‘홈’ 탭에 다른 탭의 정보가 모두 들어있어 복잡하다는 인상이 강합니다. 개인적으로는 ‘홈’을 장소에 대한 기본 정보를 보여주는 탭으로만 사용하는 것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상세 주소, 영업 시간, 홈페이지 등)
Grit H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