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로그
채널
2
개인주의자 선언
서교수에 따르면, 행복감이란 결국 뇌에서 느끼는 쾌감이다. 뇌가 특정한 종류의 경험들에 대해 기쁨, 즐거움, 설렘 등의 쾌감을 느끼도록 진화한 것이다.
귀로 보고 손으로 읽으면
'보다'라는 말을 쓸 때, 사람들은 얼마나 순수하게 눈으로 본 것만 이야기할까? 텔레비전과 꿈만 해도 그렇다. 그저 '보고' 있지만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
내가 한 말을 내가 오해하지 않기로 함
자신을 오래 들여다볼 줄 아는 사람들은 천천히 늙는다. 내 잘못과 부족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사람들은 사과도 쉽게 한다.
무명의 감정들
강인한 마음을 가지고 싶다. 늘 흔들린다. 우리는 무대 위에서 산다. 늘 직간접적으로 평가 당한다. 칭찬받고 싶지만 매번 좋은 평가를 받을 수는 없다.
개인주의자 선언
서교수에 따르면, 행복감이란 결국 뇌에서 느끼는 쾌감이다. 뇌가 특정한 종류의 경험들에 대해 기쁨, 즐거움, 설렘 등의 쾌감을 느끼도록 진화한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