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후보들 (수)
봉크림이와함께춤울
Add headers to automatically create a table of contents
기부루미...~~
/봉크림이와함께춤울-ujj5a
Subscribe
플랫폼 구성!
교육기부 플랫폼을 만들자고 야심차게 정했지만 순범-원재-봉이 그리는 플랫폼은 모두 달랐어요. 그래서 저흰 각자가 생각하는 플랫폼을 공유하고, 가장 먼저 필요한 기능과 가치가 무엇일지 정해보기로 했어요. 그래서 만든 결과물들은... (사진들) 우선 봉은~ 가장 중요한 건 서로를 이어주는 플랫폼으로서의 공간이라고 생각했어요. 그래서 우선 기관(피기부자)와 기부자에게 필요한 정보를 보여주고, 서로를 이어주는 것을 1순위로 정했어요. 그러기위해서 참고한 여러 사이트들이 있는데요! 첫 번째는 플랩풋볼이라는 곳이에요. 아마추어 축구인들을 위한 플랫폼으로, 구기종목 특성상 여러 인원이 모여야하는데 풋살을 하고 싶은 '혼자'들을 한데뭉쳐 경기가 치뤄질 수 있게 모아주는 역할을 합니다. 신기하게도 이곳은 웹기반으로 이루어져있고요. 해당 구장의 원하는 시간대에 신청하면 선착순으로 경기가 이루어지는 재미있는 플랫폼이에요. 또한 구인구직이나 프리랜서 사이트들도 참고했어요. 아니면 물건이라는 매개체로 사람과 사람을 이어주는 대표적인 플랫폼인 당근마켓도요. (위 플랫폼들은 공통적으로 다양한 먹거리(?)를 제공해서 사람들을 잡아둔다. 우리도 다양한 기부처, 그리고 많은 기부자들이 모일 수 있는 장소를 만들어 그들을 잡아두고 싶다) 또 참고하면서 느낀 건 생각보다 앱과 웹의 구분이 모호하다(?)였어요. 저희 또한 어느 곳을 기반으로 할지 고민이 들었습니다. 결론은 생각보다 쉽게 앱을 기반으로 하기로 결정했어요. (그 이유는? to 순범)
봉크림이와함께춤울
지금 뭐하고 있징 (목,금)
개발 / 기획 / 컨택
봉크림이와함께춤울
교육 vs 기부
지난 번, 우리의 첫 발걸음을 교육으로 정했습니다. 찾아보니 실제로 교육기부 프로그램과 참여자 수는 늘고 있지만, 개인 교육기부자 수는 해마다 줄고 있다고 합니다. 어쩌면 이것이 사회 전반적인 긍정적인 에너지가 줆과 동시에 지역사회에 대한 애착심, 소속감 역시 줄고 있는 것이 아닐까라는 연결해봤습니다. 혹은 코로나 펜데믹 이후로 끊어진 연결과 비대면에 익숙해진 사람들이 오프라인으로 돌아가지 않거나요. 그래서 교육봉사(교육기부, 재능기부) 플랫폼을 만들어보고자 했습니다! 교육기부를 활성화하고 그것을 통해 사회적 발전과 개인적 성장에 기여하자고요. 이렇게 정하고 나니 일은 쑥쑥 진행되었습니다. 실제로 정말 많은 곳들이 교육봉사를 원하고 있었고 대상도 다양했어요. 자립준비청년, 보육원, 노인, 기관 종사자, 취업준비생 등이 있었습니다. 이 때 저희 내부에서 나름 깊게 고민했던 부분이 '교육'과 '기부' 중 어느 곳에 집중할까였습니다. 교육봉사 플랫폼으로 기획하다보니 다양한 대상을 포함하고 싶었고, 또 그속에 다양한 형태의 기부를 넣어볼까 계획했습니다. 교육뿐 아니라 다양한 형태의 재능기부를요. 좋은 의견이었지만 초기엔 선택과 집중을, 하나의 색깔을 키워나간 후에 기부를 진행해보자 정했어요. 그래서 원래 구상했던 교육에 맞춰 다시 설계를 시작했습니다. (이거 좀 더 세부적으로 기억나시는 분 ㅎ) 다음 글은 플랫폼을 어떻게 상상했는지에 대한 것인데요! 스포일러(?)를 살짝 하자면 초기엔 이런 캐릭터를 꾸며보는 걸 홈페이지로 했었다는...
봉크림이와함께춤울